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오늘은 아이들과 함께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맞고 왔습니다.

인플루엔자(독감)은 독한 감기라고 인식하지만,  감기와 달리 매우 치명적인 바이러스에 의한 질병입니다.(참조문서 : 독감이란)

따라서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이 치명적인 바이러스로부터 조금이나마 자유로워지는 길입니다.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 지원사업

이에 국가에서는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 지원사업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저희는 근처에 있는 GF소아청소년과를 방문하였습니다.

만 6개월부터 12세 이하의 영유아는 독감 무료 접종 대상이 됩니다.

참고로 임신부로 무료로 접종할 수 있으니, 임신부임을 증명하는 서류만 챙기시면 됩니다.

그런데 독감 무료 접종을 하려고 하면 ‘3가 독감 백신’인지 ‘4가 독감 백신’인지 물어봅니다.

국가가 무료로 지원하는 것은 3가 독감 백신으로 4가 독감 백신에서 ‘야마가타형 독감’을 제외한 것입니다. 고위험군의 경우 4가를 맞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독감을 예방한다는 측면에서 보면 4가 독감 백신을 맞는 것이 정확합니다.

하지만 4가의 경우 2만원에서 4만원정도의 비용이 예상됩니다. 4가 독감 백신의 경우 공급 단가가 정해져 있지 않고 여러 회사가 난립해 있는 상황이라 가격에서 차이를 느낄 수 있습니다.

가격 문제를 고려하지 않는다면 4가 독감 백신이 정답니다.

두려운 예방접종

주사를 맞기 전에 우리집 둘째가 몰래(?) 진료실을 보고 있습니다.

앞의 아이도 독감 백신을 맞아서 그런지 걱정이 앞서나 봅니다.

다행히 둘째, 셋째 모두 울지 않고 독감 예방 접종을 무사히 맞추었습니다.

울지 않은 두 아들에게 박수를 보냅니다.

출처

사진 출처 : 질병관리본부

4가 독감 백신 : 한국경제매거진